펄어비스, 텐센트와 ‘검은사막’ 중국 서비스 준비

  • 임영택
  • 입력 : 2024.05.29 10:45:19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검은사막
검은사막

펄어비스(대표 허진영)는 중국 최대 게임사 ‘텐센트(Tencent)’와 손잡고 ‘검은사막’의 중국 서비스를 준비한다고 29일 밝혔다.

텐센트는 지난 28일 열린 게임 컨퍼런스 ’SPARK 2024’에서 ‘검은사막’을 공식 소개했다. ‘SPARK’는 텐센트의 신작 라인업을 공개하는 행사다.

이날 현장에서 텐센트는 ‘검은사막’의 중국 서비스를 공개하고 방대한 오픈월드 콘텐츠를 담은 ‘검은사막’의 영상도 선보였다.

펄어비스 김재희 ‘검은사막’ 총괄 PD는 영상을 통해 “온라인에서 상상했던 수많은 낭만과 로망을 게임에 담아냈다”며 “‘검은사막’에서 한 명의 모험가로 자신만의 이야기를 자신만의 방식으로 펼쳐 나가며 실제 모험을 하듯 원하시는 플레이를 자유롭게 즐기시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검은사막’은 펄어비스의 자체 게임엔진으로 구현한 최고의 그래픽과 박진감 넘치는 전투, 클래스별 개성 있는 액션이 강점인 MMORPG다. 올해 서비스 10주년을 맞는 ‘검은사막’은 전세계 12개 언어로 서비스되며 5000만명 이상이 즐기고 있다.

북미 최대 MMO 게임 미디어 ‘MMORPG.com’의 게이머가 뽑은 ‘최고의 MMO(Best MMO of the Year)’, 스팀에서 발표한 ‘2021년 최고작’에서 국내 MMORPG 중 유일하게 최다 판매 부문(Top Seller)을 차지한바 있다. 미국 경제지 포브스(Fobes)는 꾸준한 게임 콘텐츠 업데이트 및 게이머들과의 적극적인 소통으로 매년 도전과 혁신을 하고 있다며 ‘2024년 최고의 MMO 및 MMORPG’로 선정하기도 했다.

펄어비스는 ‘검은사막’의 풍부한 콘텐츠와 광활한 오픈월드 모험의 재미를 제공하기 위해 텐센트와 함께 현지화 작업에 매진하고 있다는 입장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