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홀딩스, ‘소울 스트라이크’ 4개월만 누적 매출 200억 돌파

  • 안희찬
  • 입력 : 2024.05.21 11:10:48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소울 스트라이크
소울 스트라이크

컴투스홀딩스(대표 정철호)는 차세대 키우기 게임 ‘소울 스트라이크’가 출시 4개월 만에 글로벌 누적 매출 200억 원을 돌파했다고 21일 밝혔다.

최근 대세 장르로 떠오른 방치형 키우기 장르에 핵앤슬래시 요소를 더한 ‘소울 스트라이크’는 지난 1월 17일 글로벌 출시 이후 누적 다운로드 156만 회, 누적 매출액 200억 원을 달성했다.

이 게임은 빠른 성장 쾌감과 핵앤슬래시 장르를 방불케 하는 화려한 스킬 액션, 영혼장비를 통한 개성 넘치는 나만의 캐릭터 꾸미기 등으로 여타 키우기 게임들과는 차별화를 이뤘다.

강력한 캐릭터 성장에 도움을 주는 ‘동료’ 및 ‘유물’ 시스템도 눈길을 끈다. 다양한 성장 재료를 획득할 수 있는 ‘던전 및 도전 콘텐츠’, 나만의 공간을 꾸미는 ‘쉘터’ 등도 꾸준한 업데이트를 통해 확장해 나가고 있다.

컴투스홀딩스는 ‘소울 스트라이크’가 롱런 IP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다양한 컬래버레이션 및 제휴 마케팅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달 말에는 글로벌 히트작 ‘서머너즈 워’ IP와의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한다.

매 분기 글로벌 유명 IP와의 컬래버레이션, 제휴 마케팅 등을 펼쳐 나갈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