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2018 UC-넷마블 글로벌 인턴십’ 2달간 진행

  • 안희찬 기자
  • 입력 : 2018.09.11 10:02:01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넷마블(대표 권영식, 박성훈)은 미국 캘리포니아대학교(이하 UC), 연세대학교와 연계해 외국인 및 유학생을 대상으로 한 ‘2018 UC-넷마블 글로벌 인턴십’을 약 2달 간 진행한다.

57171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2018 UC-넷마블 글로벌 인턴십에 참가하는 학생들. <사진제공=넷마블>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018 UC-넷마블 글로벌 인턴십’은 지난해 처음 시작했으며 올해는 미국 캘리포니아대학교 대학생 16명을 선발했다. 선발인원들은 오는 11월 12일까지 약 2달 간 넷마블 본사로 출근해 실제 업무에 참여한다.

선발된 미국 캘리포니아대학교 어바인 캠퍼스의 케빈 팜(Kevin Pham)은 “첨단 IT 기술과 엔터테인먼트가 결합한 게임산업에 대한 관심으로 넷마블 인턴십에 도전했다”며 “넷마블의 실제 업무에 참여하면서 게임산업을 경험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넷마블 신수백 인사실장은 “글로벌 인턴십은 해외 우수인재가 넷마블과 글로벌 게임산업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넷마블은 이를 통해 해외 우수인재를 발굴, 양성하는 차원에서 마련됐다”며 “지속적으로 확대 운영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넷마블은 지난 3일부터 2018년 하반기 신입 공채를 진행 중이다. 오는 10월 1일까지 서류접수가 진행된다. 퍼블리싱 및 게임개발 관련 전 직군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안희찬기자 chani@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